2020.07.07 (화)

  • 맑음속초26.7℃
  • 구름많음26.5℃
  • 흐림철원24.8℃
  • 흐림동두천25.3℃
  • 흐림파주25.7℃
  • 흐림대관령22.7℃
  • 구름조금백령도22.6℃
  • 구름많음북강릉25.0℃
  • 흐림강릉27.4℃
  • 흐림동해23.9℃
  • 구름조금서울26.9℃
  • 구름조금인천26.0℃
  • 흐림원주26.3℃
  • 구름많음울릉도25.2℃
  • 구름조금수원26.7℃
  • 흐림영월26.3℃
  • 흐림충주26.7℃
  • 구름많음서산26.6℃
  • 구름많음울진23.4℃
  • 흐림청주27.4℃
  • 구름많음대전28.1℃
  • 구름많음추풍령26.2℃
  • 구름많음안동28.2℃
  • 구름많음상주29.4℃
  • 구름많음포항31.3℃
  • 구름많음군산25.7℃
  • 구름많음대구30.6℃
  • 흐림전주26.2℃
  • 구름많음울산26.7℃
  • 구름많음창원27.5℃
  • 구름많음광주29.6℃
  • 흐림부산23.7℃
  • 흐림통영22.2℃
  • 구름조금목포27.5℃
  • 흐림여수25.1℃
  • 흐림흑산도22.7℃
  • 구름많음완도26.1℃
  • 구름많음고창27.8℃
  • 구름많음순천28.5℃
  • 흐림홍성(예)25.6℃
  • 비제주23.3℃
  • 흐림고산21.4℃
  • 흐림성산21.8℃
  • 비서귀포21.7℃
  • 구름많음진주28.7℃
  • 구름많음강화26.2℃
  • 흐림양평27.0℃
  • 흐림이천27.2℃
  • 흐림인제25.7℃
  • 흐림홍천26.2℃
  • 구름많음태백26.8℃
  • 흐림정선군27.1℃
  • 흐림제천25.5℃
  • 구름많음보은26.6℃
  • 흐림천안26.4℃
  • 구름많음보령25.6℃
  • 구름많음부여27.4℃
  • 흐림금산27.1℃
  • 구름많음27.2℃
  • 흐림부안25.6℃
  • 구름많음임실28.4℃
  • 구름많음정읍28.4℃
  • 구름조금남원29.8℃
  • 구름많음장수27.1℃
  • 구름많음고창군29.0℃
  • 구름많음영광군27.5℃
  • 구름많음김해시27.4℃
  • 구름조금순창군29.6℃
  • 구름많음북창원28.8℃
  • 구름많음양산시27.3℃
  • 구름많음보성군28.6℃
  • 구름많음강진군28.5℃
  • 구름많음장흥28.1℃
  • 구름많음해남28.9℃
  • 구름많음고흥27.3℃
  • 구름많음의령군30.4℃
  • 구름많음함양군31.0℃
  • 구름많음광양시27.3℃
  • 구름조금진도군26.2℃
  • 구름많음봉화26.3℃
  • 흐림영주26.3℃
  • 흐림문경28.3℃
  • 구름많음청송군28.8℃
  • 구름많음영덕28.0℃
  • 구름조금의성29.8℃
  • 구름많음구미30.2℃
  • 구름많음영천30.5℃
  • 구름많음경주시30.7℃
  • 구름많음거창30.4℃
  • 구름많음합천29.9℃
  • 구름많음밀양30.6℃
  • 구름많음산청29.5℃
  • 흐림거제22.8℃
  • 구름많음남해25.5℃
기상청 제공
진주 아파트 방화살인범, 안인득 국민참여재판 사형 선고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

진주 아파트 방화살인범, 안인득 국민참여재판 사형 선고

 

restmb_allidxmake.jpg

2019년 4월 22명의 사상자를 낸 진주 아파트 방화살인사건의 피고인 안인득(42)에게 법원이 '사형'을 선고했다. 


사흘동안 진행된 국민참여재판에 참여한 시민 배심원 9명 가운데 8명이 사형 의견을 냈고 9명 만장일치로 유죄평결을 내렸고 양형의견은 8명은 사형, 1명은 무죄징역이었다. 


재판부는 치밀하게 준비해 참혹한 범행을 저질렀는데도 진지한 참회의 모습을 보이지 않는데다 재범 위험성도 매우 크다며 사형 선고 이유를 밝혔다. 


안인득 국선 변호인은 "이 사건의 책임을 오로지 안인득에게만 묻는다면, 제2, 제3의 안인득이 나올 수 있다"고 호소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안인득은 사형 선고가 내려지자 "하소연도 못 하는 거냐, 자신을 깡그리 무시했다"고 짜증을 내다 법정에서 끌려나갔다.


안인득에게 내려진 사형이 대법원에서 확정되면 그는 연쇄살인을 저질렀던 강호순, 유영철 등을 포함해 62번째 사형수가 된다.


그러나 우리나라는 1997년 12월30일 사형집행 이후 사형에 대한 집행이 중지돼 사실상 '사형폐지국'으로 분류됐다. 이에 시민들은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극악무도한 범죄를 일으킨 범죄자의 경우 사형이 선고되지만, 집행은 안 하고 있으니 문제라는 것이다.


한편 현재 사형제를 유지하는 국가는 57개국, 사형제를 폐지한 국가는 142개국으로, 매년 사형폐지국이 느는 추세다. 경제협력개발기구 국가 중에서 법적으로 사형제를 유지하고 있는 나라는 미국, 일본, 한국 3곳 뿐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