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8 (토)

  • 맑음속초1.7℃
  • 맑음-2.9℃
  • 맑음철원-2.9℃
  • 맑음동두천-1.5℃
  • 맑음파주-3.3℃
  • 맑음대관령-3.5℃
  • 구름많음백령도1.7℃
  • 구름조금북강릉2.3℃
  • 맑음강릉2.3℃
  • 맑음동해1.9℃
  • 맑음서울0.3℃
  • 맑음인천1.6℃
  • 맑음원주-0.1℃
  • 구름많음울릉도3.8℃
  • 맑음수원-0.9℃
  • 맑음영월-1.6℃
  • 맑음충주-2.5℃
  • 맑음서산-2.8℃
  • 맑음울진1.1℃
  • 맑음청주1.7℃
  • 맑음대전0.8℃
  • 맑음추풍령-1.9℃
  • 맑음안동1.1℃
  • 맑음상주0.2℃
  • 구름조금포항4.7℃
  • 구름조금군산2.1℃
  • 맑음대구3.9℃
  • 맑음전주2.1℃
  • 구름많음울산5.2℃
  • 맑음창원4.8℃
  • 맑음광주1.9℃
  • 흐림부산6.3℃
  • 맑음통영4.8℃
  • 구름많음목포1.9℃
  • 맑음여수4.6℃
  • 흐림흑산도5.0℃
  • 맑음완도3.8℃
  • 구름많음고창-0.4℃
  • 맑음순천0.9℃
  • 맑음홍성(예)-1.7℃
  • 흐림제주6.9℃
  • 구름많음고산6.6℃
  • 구름많음성산5.1℃
  • 맑음서귀포6.8℃
  • 맑음진주-0.7℃
  • 맑음강화-1.2℃
  • 맑음양평-1.2℃
  • 맑음이천0.6℃
  • 맑음인제-2.8℃
  • 맑음홍천-2.3℃
  • 맑음태백-3.0℃
  • 맑음정선군-2.6℃
  • 맑음제천-4.2℃
  • 맑음보은-3.4℃
  • 맑음천안-1.7℃
  • 맑음보령0.1℃
  • 맑음부여-1.8℃
  • 맑음금산-1.6℃
  • 구름조금부안-0.3℃
  • 맑음임실-3.0℃
  • 구름조금정읍-0.6℃
  • 맑음남원-1.7℃
  • 맑음장수-3.7℃
  • 맑음고창군-1.4℃
  • 흐림영광군2.0℃
  • 맑음김해시5.2℃
  • 맑음순창군-1.7℃
  • 맑음북창원3.0℃
  • 맑음양산시5.4℃
  • 맑음보성군3.2℃
  • 맑음강진군1.6℃
  • 맑음장흥2.8℃
  • 맑음해남2.3℃
  • 맑음고흥1.0℃
  • 맑음의령군-1.0℃
  • 맑음함양군-0.8℃
  • 맑음광양시3.6℃
  • 구름조금진도군4.0℃
  • 맑음봉화-2.7℃
  • 맑음영주1.3℃
  • 맑음문경-0.5℃
  • 맑음청송군-3.1℃
  • 맑음영덕-0.1℃
  • 맑음의성-3.0℃
  • 맑음구미1.0℃
  • 맑음영천2.1℃
  • 맑음경주시0.9℃
  • 맑음거창-2.0℃
  • 맑음합천-0.8℃
  • 맑음밀양-0.5℃
  • 맑음산청1.2℃
  • 구름조금거제4.2℃
  • 맑음남해2.3℃
기상청 제공
나에게 맞는 패딩 찾는 팁은? '성향에 따라 고르는 2019 트렌드한 패딩 고르기'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패션

나에게 맞는 패딩 찾는 팁은? '성향에 따라 고르는 2019 트렌드한 패딩 고르기'

날씨가 쌀쌀해지면서 다가오는 겨울, 꼭 필요한 패션 아이템이라고 하면 패딩이 있다. 숏패딩, 롱패딩, 라이트다운패딩 등 다양한 패딩들이 이번 겨울에도 대거 포진해있다.이번 겨울에 패딩을 구입할 계획이라면 자신에게 알맞는 패딩을 합리적으로 구매하는 것이 중요하다.

 

부가이미지 썸네일

[출처 : 지오다노 공식홈페이지]

 

패션감각에 민감한 사람이라면 라이트다운패딩을 추천한다. 얇으면서도 껴입기 좋아, 옷의 스타일은 유지하면서 보온은 챙겨가는 일거양득의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유명 브랜드보다는 SPA 브랜드의 제품이 가격 대비 보온력이 우수한 편이다. 또한, 대부분 5만 원 내외로 저렴한 가격대로 입을 수 있다는 점 역시 큰 장점이다. 가볍고 따뜻하여 조깅이나 간단한 운동에도 적합한 제품이다.


날씨가 점점 추워짐에 따라 이번 겨울이 걱정된다면 숏패딩과 롱패딩을 사이에 두고 고민하는 이들이 많아진다. 마냥 유행을 따라 롱패딩만을 구매했었다면, 올해는 색다르게 숏패딩을 마련해보자. 숏패딩은 롱패딩에 비해 기동성이 우수하다. 롱패딩은 허벅지까지 덮어 보폭이 자연스레 좁아지는 반면, 숏패딩은 상대적으로 자유롭게 활동이 가능하다. 또한, 롱패딩보다 스타일을 살려 옷을 입을 수 있다는 점도 장점 중 하나.


다른 것 보지 않고 보온성만 본다면 역시 롱패딩만한 것은 없다. 허벅지 혹은 그 밑에까지 감싸주는 기장으로 한 겨울에도 따뜻하게 바깥활동이 가능하다. 그 덕분에 우리나라 전국민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고 롱패딩 열풍이 불게 되었다. 이미 많은 사람들이 가지고 있는 롱패딩이지만, 올해 겨울에는 새로 나오는 신상에 눈길을 한 번 돌려보자. 그 이유는, 이전보다 진보한 충전재로 만든 패딩들이 많이 나오고 있는 추세이기 때문이다.

 

cont0103.jpg
[신소재 충전재 중 하나인 솔라볼 출처 : 벤텍스]

 

다양한 패딩의 종류만큼 다양한 것은 바로 충전재이다. 솜, 오리털, 거위털 등 천연재료로 충전한 패딩이 있고 웰론, 신슐레이트, 솔라볼 등 다양한 인공충전재로 제작한 패딩도 있다. 구매 의도는 다양하겠지만, 작년인 2018년에는 인공충전재 패딩이 큰 인기를 끌었다. 동물윤리에 대한 관심도 증가와 기존 인공충전재보다 높아진 보온성, 마지막으로 세탁이 편리하다는 점에서 소비자들은 큰 관심을 보였다. 매년 드라이하여 넣어둬야만 했던 패딩, 이제는 간편하게 세탁하여 입을 수 있는 시대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2018년 12월과 올해 동월 비교 시 큰 차이는 없을 것이라고 전망한다. 2018년도 겨울은 7년만에 찾아온 강추위라고 하였는데, 작년에 추위로 고생한 사람들이라면 올해 패딩 구입을 진지하게 구입해보는 것이 좋겠다. 다양한 소재와 가격, 스타일의 패딩을 골라입는 고민은 지금부터 시작해도 늦지 않을 것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